<독자기고>남동소방서. 가정에서의 작은 실천 부주의 화재예방!!

임영화 기자 / 기사승인 : 2019-04-29 22:24:3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인천남동소방서 소방행정과. 소방장 최민석
▲소방행정과. 소방장 최민석
최근 3년간 화재 발생의 가장 많은 원인으로 부주의로 인한 화재(전체 비율의 50%)가 손꼽힌다. 

 

부주의 화재 세부 원인으로 담배꽁초(40%), 음식물 화재(20%), 불씨 등 방치(7.9%), 쓰레기 소각(2.6%) 등 여러 원인이 있다. 화재의 주요 발생 원인 1위가 부주의에 의한 화재라는 점이 안타까울 뿐이다.

 

주택에서 발생하는 화재에는 비단 부주의로만 발생하는 화재만 있는 것이 아니다. 전기로 인한 화재, 음식물 조리 중 발생한 화재, 담배꽁초로 인한 화재, 마당에서의 쓰레기 소각 등이 있으며, 이런 화재는 일상생활에서 조금만 관심을 가지면 발생하지 않을 수 있다.

 

첫째, 안 쓰는 전기코드는 뽑고 콘센트에 쌓인 먼지를 주기적으로 청소해줌으로써 전기로 인한 화재를 예방할 수 있다.

 

둘재, 음식물 조리 중에는 다른 일은 접어두고 음식물 조리에만 신경을 쓰는 것만으로도 화재를 예방할 수 있는데 부수적으로 타이머가 장착된 가스 차단 장치를 설치하여 사전에 방지하는 것 또한 방법이 될 수 있다. 또, 주방용 K급 소화기를 비치함으로써 식용유로 인한 화재를 대비할 수 있다.

 

셋째, 실내에서 흡연은 되도록 자제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지만, 그렇게 하지 못한다면 담배꽁초에 불씨가 남아있지 않도록 확실하게 불씨를 제거해 주고, 재차 확인하는 것이 담뱃불로 인한 화재를 예방 할 수 있다.

 

내 주변에 불이 나기 전까지 항상 남의 일처럼 느껴지지만 막상 화재가 발생하면 뒤늦은 후회만 남게 된다. 작은 관심의 시작이 우리 가족을 지킴은 물론 시민 안전문화 확산을 이루게 될 것이다.

 

따뜻한 날씨에 가족과 함께 나들이도 좋지만 화재가 잦은 봄철을 맞아 우리는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스스로 실천하고 행동해야 할 것이며 주택용 소방시설(소화기, 단독경보형감지기)을 설치하여 큰 화재로 번지는 것을 사전에 예방하여야 한다.

 

 

인천남동소방서 소방행정과 소방장 최민석 

 

 

[저작권자ⓒ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