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문화재단 놀이장터. 어린이 너나들이 열려.

임영화 기자 / 기사승인 : 2019-07-18 21:46:3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충무아트센터 야외광장에서...
7월 20일, 어린이 셀러가 함께하는 플리마켓‘어린이 너나들이’열려
어린이 공연, 체험프로그램 등 문화행사 풍성
[내외신문= 임영화기자]
(재)중구문화재단(사장 윤진호)은 오는 7월 20일부터 9월까지 총 3회에 걸쳐 매달 충무아
▲ ‘중구문화재단 놀이장터. 어린이 너나들이 열려
트센터 야외광장에서 ‘중구문화재단 놀이장터’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충무아트센터의 야외광장이라는 공간을 활용해 주민들이 직접 기획하고 참여하는 형태의 플리마켓이다.

 첫 번째 플리마켓인 ‘어린이 너나들이’는 오는 7월 20일(토) 오후5시에 열린다.
‘너나들이’란 서로 너니 나니 하고 부르며 허물없이 말을 건네는 사이라는 뜻의 순 우리말이다. 이번 플리마켓을 통해 지역민이 함께 모이고 소통하며 이웃 간의 따뜻한 정을 나누는 시간을 갖고자 마련했다.

‘어린이 너나들이’는 어린이용 중고품의 판매와 교환을 원하는 중구민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단, 어린이 참여자는 보호자가 함께 참여해야 한다. 내가 사용했던 장난감과 도서, 의류 등 20점 이상을 지참해 참여하면 되고, 전화 상담 후 신청서 접수를 통해 무료로 신청이 가능하다. 

한편, 이번 놀이장터는 중구의 문화예술 대표기관인 중구문화재단에서 개최함에 따라 어린이 공연을 비롯해 체험프로그램까지 다양한 문화행사가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야외광장에 설치된 무대에서는 재활용품을 활용해 환경보호의 중요함을 일깨우는 놀이 연극 ‘행복한 초록섬’을 비롯해 클래식 앙상블의 아름다운 연주가 펼쳐진다. 

또 어린이 체험 프로그램으로 모기의 모습을 관찰한 뒤 얼굴에 탈을 쓰고 직접 모기가 되어보는 프로그램 ‘모기야 놀자’, 인형을 만들어 세상에서 가장 작은 무대에서 움직여보는 ‘세상에서 가장 작은 인형극장’ 등이 펼쳐진다. 공연 및 체험프로그램은 현장접수 후 무료로 참여가 가능하다.

이번 ‘중구문화재단 놀이장터’를 개최한 중구문화재단 윤진호 사장은 “충무아트센터 야외광장이 지역민이 함께 어우러져 소통할 수 있는 장(場)이 되길 바란다”며 “특히 7월에 개최되는 플리마켓 ‘어린이 너나들이’는 아이들에게 경제교육과 더불어 나눔의 가치를 확인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영화 기자 lyh8480@hanmail.net

[저작권자ⓒ 특종에 강한 내외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