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체육회·문화체육관광부 경북도

박남수 기자 / 기사작성 : 2018-11-09 20:05:05
  • -
  • +
  • 인쇄
‘팀 킴’ 호소문에 합동감사 실시

  [내외신문=박남수 기자]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11월 8일(목) 여자 컬링 선수 부당대우 의혹과 관련하여 전 여자 컬링 국가대표 선수들이 제출한 호소문을 접수하였으며 이에 문화체육관광부와 합동으로 컬링에 대한 특정감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호소문에 제기된 내용을 토대로 선수 인권 보호, 훈련 관리 등에 문제가 없었는지 조사하고 회계 부정, 선수 포상금 착복 등 모든 부분에 대해 진상을 철저히 규명하여 무관용 원칙에 의해 검찰 고발 등 강력한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내외신문 / 박남수 기자 koreapress1@naver.com

 

 

[저작권자ⓒ 내외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