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드림스타트 개소 이후 10년째 책상 세트 후원

강봉조 기자 / 기사승인 : 2019-05-21 14:14:2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인퍼스의 10년 넘은 아이들 사랑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강산이 변한다는 10년 동안 한 해도 거르지 않고 취약계층 아동들을 위해 책상세트를 후원해 오고 있는 ㈜인퍼스(대표 서미화)의 사랑이 당진지역에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당진시 순성면 남부로에 위치한 ㈜인퍼스는 사무용 가구를 주력으로 생산하는 가구 전문 기업으로 지난 2010년 당진시드림스타트가 개소한 이후 매년 12개의 책상 세트를 취약계층 아동에게 전달해 오고 있는 것.

올해도 21일 당진시청을 찾아 시가 300만 원 상당의 책상세트 12개를 어린이들에게 전달해 달라며 기부했다.

서미화 대표는 “아이들이 조금 더 개선된 환경에서 학업에 전념하기를 바라는 마음에 책상세트를 후원해 왔다”며 “아이들이 건강하게 자라 이웃에게 나눔을 베풀고 우리나라를 이끌어 나가는 동량으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당진시 관계자는 “기증받은 책상세트는 후원이 필요한 가정에 전달해 아이들이 꿈과 희망을 잃지 않고 사회의 구성원으로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후원과 지원을 연계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