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확산 위한 부산 대표 창업기업 모집

정주은 기자 / 기사승인 : 2019-05-10 14:06:0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부산 소재 7년 미만, 1억 원 이상 투사 유치한 창업기업 50개사 모집
▲부산시청사
[내외신문]정주은 기자= 부산시는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의 일환인 ‘2019년 부산 대표 창업기업(플래티넘클럽) 지원사업’의 참가기업을 모집한다고 10일 밝혔다.


본사가 부산에 소재한 7년 미만 창업기업으로 1억 원 이상 투자를 유치한 기업 중 성장 가능성, 매출 증대 및 투자실적, 고용창출효과가 우수한 50개사 내외를 모집하며, 이 중 우수 기업 10개사는 플래티넘클럽 전용프로그램 대상으로 선정된다.

‘플래티넘클럽 회원사’로 선정되면 2년간 부산시 대표창업기업 인증서 발급과 함께 임직원 복지 지원, 언론홍보, 금융기관 금리·보증 우대 등과 같은 멤버십 공통지원을 받는다.

특히, ‘플래티넘클럽 전용프로그램 대상’으로 선정된 10개사는 500만원 상당의 사업화 자금을 추가로 지원받는다. 사업화 자금은 투자유치, R&D개발, 컨설팅, 품질‧시험인증, 글로벌 IR참가, 전시회 부스지원, 홍보마케팅 등 맞춤형 전용지원 혜택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창업기업은 오는 17일까지 센텀기술창업타운(센탑) 또는 부산테크노파크 홈페이지를 참조해 이메일로 신청하면 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지난 4월에 모집한 브라이트클럽, 밀리언클럽과 함께 이번 플래티넘클럽을 부산의 대표창업기업으로 브랜드화할 것이다”며, “대표 기업들의 자긍심 고취는 물론 네트워킹 정례화로 개방과 공유를 통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추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내외신문 / 정주은 기자 busan@naewaynews.com 

[저작권자ⓒ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