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교육청 20일 ‘미래형 학교공간 혁신사업’ 워크숍 열어

손영미 기자 / 기사승인 : 2019-05-21 12:47:4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내외신문]손영미 기자= 부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은 20일 오후 2시 시교육청 대강당에서 제태원 행정국장, 학교공간혁신 촉진자와 T/F팀원, 교육지원청 담당자, 학교 교장과 담당교사, 행정실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미래형 학교공간 혁신사업’ 워크숍을 열었다.

 

이날 워크숍에서 교육부 김태은 정책보좌관이 ‘공간혁신의 필요성과 방향’을 주제로, 교육부 학교공간 혁신사업 디렉터인 공주대학교 고인룡 교수가 ‘공간혁신 촉진자와 담당자 역할’을 주제로 각각 강의했다.

 

제태원 행정국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학교공간 혁신은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학교시설을 학생의 관점에서 다양하고 유연한 공간으로 재구조화하는 사업이다”며 “오늘 워크숍이 학생들의 꿈과 상상력을 키울 수 있는 공간을 만드는데 많은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부산시교육청은 미래형 학교공간을 조성하기 위해 올해부터 2023년까지 5년간 지속적으로 ‘학교공간 혁신사업’을 추진한다.

 

부산시교육청은 공모를 통해 10개 초등학교와 15개 중학교, 16개 고등학교 등 41개 학교를 선정했다. 이들 학교를 대상으로 올해 예산 64억원을 투입해 ‘학교공간 혁신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 해당학교에서 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할 수 있도록 교수와 건축가, 디자인전문가 등 13명으로 ‘학교공간혁신 촉진자(퍼실리테이터)’를 구성, 운영한다. 이들은 학교에서 교육과정 운영과 연계한 설계와 시공 등 사업추진 전 과정에 참여한다.

 

아울러, 학교별 사업추진과정에서 발생하는 애로사항이나 문제점 등을 즉시 지원할 수 있도록 시교육청 각 부서 미래교육 관련 업무담당자 18명으로 ‘학교공간혁신 T/F팀’을 구성, 운영한다.

 

앞으로 부산시교육청은 6월 중 학교별 사용자참여설계팀을 구성한 후 학교 구성원들의 의견을 반영한 실시설계를 오는 7∼10월께 완료할 계획이다. 이어, 학교별로 8∼11월께 공사에 들어가 내년 2월 완료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