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공영주차장 차등 요금제 6월 1일 시행

정주은 기자 / 기사승인 : 2019-05-21 09:30:1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요금 조정으로 교통질서 확립과 공영주차장 효율적 활용 도모

▲ 부산시는 차량분산 및 대중교통 이용 확산과 공영주차장의 효율적 활용을 위해 ‘부산시 공영주차장 차등요금제’를 추가 시행한다. 사진은 부산대 남측 공영주차장

 

[내외신문]정주은 기자= 부산시는 차량분산 및 대중교통 이용 확산과 공영주차장의 효율적 활용을 위해 ‘부산시 공영주차장 차등요금제’를 추가 시행한다고 21일 밝혔다.


현재 여름철·주말의 교통 혼잡이 심한 해수욕장 지역의 공영주차장 3곳에서 운영 중인 차등 요금제를 6월 1일 추가 도입할 예정이다.

대상 주차장은 이용 차량이 많고 대중교통이 활성화된 도심 역세권 주차장을 우선 고려해 도시철도 부산대역 남측 주차장, 도시철도 부산대역 북측 주차장은 주말·공휴일에 한해 기존 2급지에서 1급지(나) 요금을 적용한다.

또한 야간 이용실적이 부진한 주택 밀집 지역 주차장인 도시철도 명륜역 주차장은 야간시간대에 기존 2급지에서 3급지로 요금을 하향 적용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차량 이용 밀집 시간대 요금 상향 조정으로 교통체증 억제와 차량 회전율 향상,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를, 야간 하향 적용을 통해 주택지 주변 주차질서 확립 및 공영주차장의 효율적 활용을 도모할 계획이다”며 “선별된 주차장에 대하여 우선 적용 후 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대상 주차장 확대 등을 검토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부산시는 6월 1일 차질 없는 시행을 위해 주차장 안내판 정비 및 사전 홍보, 관제 시스템 정비 등을 사전 준비할 계획이다.

 

 

내외신문 / 정주은 기자 busan@naewaynews.com 

[저작권자ⓒ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