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3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 부산선수단 182명 출전

정주은 기자 / 기사승인 : 2019-05-13 09:58:0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전라북도 일원에서 17개 시·도 3천607명의 선수 및 임원들이 참가

제12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에서 진행된 골볼 경기 모습이다. 골볼은 소리가 나는 공을 상대 팀 골대에 넣는 시각장애인 스포츠다.


[내외신문]정주은 기자= 부산시는 오는 14일부터 17일까지 4일간 전라북도 일원에서 열리는 제13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에 총 13개 종목, 182명(선수 115명 및 임원 및 보호자 등 67명)의 선수단을 파견한다고 12일 밝혔다.


참여하는 13개 종목은 골볼, 배드민턴, 보치아, 역도, 육상, 수영, 조정, 축구, 탁구, 디스크골프, 플로어볼, e-스포츠, 슐런이다.

이번 대회는 ‘함께 뛰는 땀방울! 자신감의 꽃망울!’이라는 대회 주제 아래 전국 17개 시·도에서 3천607명의 선수단이 참가할 예정이다. 장애학생들이 다양한 체육활동을 통해 당당한 사회구성원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장애학생체육대회로서는 사상 최대 규모인 이번 대회는 16개 종목으로 ▲육성 종목(골볼, 보치아, 수영, 육상, 탁구)과 ▲보급 종목(농구, 디스크골프, 배구, 배드민턴, 볼링, 역도, 조정, 축구, 플로어볼, e스포츠), ▲전시 종목(슐런) 3종류로 나뉘어 개최된다. 다른 체육대회와는 달리 장애청소년의 체육활동 육성과 우수선수 발굴, 그리고 경기종목의 저변 확대를 위해 시·도별 종합성적은 매기지 않는다.

부산시 관계자는 “학업과 운동을 병행하면서도 최선을 다하고 있는 선수들에게 시민 여러분의 아낌없는 관심과 따뜻한 격려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내외신문 / 정주은 기자 busan@naewaynews.com 

[저작권자ⓒ 특종에 강한 내외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